통영시, 통영바이오에너지(주)와 기업 투자협약 체결

통영시, 통영바이오에너지(주)와 기업 투자협약 체결

통영방송 0 349 05.16 23:18

cd651b11ea044aec68698b74411e1fe4_1715869108_0059.jpg
 


- 통영시, 경남도와 함께 약 800억 규모 투자협약 체결

- 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 내 바이오매스 전력 생산 설비 건립


  통영시(통영시장 천영기)는 지난 1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경남도와 함께 통영바이오에너지(주)와 기업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. 이번 협약에는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, 통영시 천영기 시장, 통영바이오에너지㈜ 채수백 대표가 자리해 협약을 맺고 상생협력의 근거를 마련했다. 


  통영바이오에너지(주)는 800억원 규모의 투자를 통해 통영시 도산면에 위치한 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 내 약 8,000평 부지에 바이오매스 가스화 발전 시스템을 구축하고, 연간 약 79,200MW의 친환경 전력에너지를 생산할 예정으로, 이는 8,000여명이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. 또한 지역주민 50명을 고용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전망이다. 


  바이오매스는 탄소중립기술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연료로써 태양, 바람 등 주변 환경에 큰 영향을 받지 않아 에너지 수급 불안에 완충 역할을 할 수 있는 신재생 연료로써 활용가치가 크다고 평가받고 있다.

 

  특히 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에 들어설 바이오매스 플랜트 기기는 필리핀 등 동남아에서 재배된 8개월 속성수(Napier Grass)로 만들어진 목재펠릿만을 연료로 사용하는 만큼 안전하고 깨끗한 발전 시설이라 할 수 있다. 발전과정에서 만들어지는 바이오차(BIOCHAR)는 고부가가치 상품으로 연간 140억 원 가량의 수익이 예상되며, 바이오차를 토양에 투입하게 되면 탄소를 포집하여 대기 중의 탄소를 격리시키기 때문에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물질로 주목받고 있다.


  아울러 법송동원일반산업단지 내 입주업체에 산림바이오매스 재생에너지를 직접 공급함으로써 탄소배출권 확보 및 RE100 구현의 토대를 마련할 전망이다. RE100은 재생에너지 100%의 약자로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의 100%를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전력으로 충당하겠다는 목표를 가진 국제적인 캠페인이다. 


  이날 협약에 참여한 천영기 통영시장은 “이번 협약이 통영시가 청청에너지 산업단지를 조성하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”한다며 “경남도와 함께 안정적인 기업활동을 적극적으로 돕겠다”고 밝혔다. 






Comments

반응형 구글광고 등
State
  • 현재 접속자 68,678(933) 명
  • 오늘 방문자 573 명
  • 어제 방문자 6,605 명
  • 최대 방문자 7,379 명
  • 전체 방문자 1,012,368 명
  • 전체 게시물 0 개
  • 전체 댓글수 0 개
  • 전체 회원수 126 명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